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ad57
default_nd_ad1
ad40

고양시민 3명 중 1명, 통근시간 1시간 이상 걸린다

기사승인 [1444호] 2019.11.15  09:44:11

공유
default_news_ad2

- <경기도의회 행정사무감사> 최승원 도의원

   
▲ 경기도의회 최승원 의원이 행정감사에서 경기서북부 철도확충에 대한 질문을 하고 있다.

경기서북부 철도사업 추진 촉구

[고양신문] 경기도의회 건설교통위원회 최승원(더불어민주당, 고양8) 의원이 11일 시작된 행정사무감사에서 경기도 철도항만물류국을 상대로 경기 서북부지역 교통망 보강을 위해 철도사업 추진에 적극적인 역할을 요구했다.

경기 서북부지역에서 운행되고 있는 철도는 3호선과 경의선 2개에 불과하며 그 연장이 54km에 불과한 것으로 알려졌다. 150만 명이 넘는 고양·파주시민이 이용하기에 턱없이 부족한 실정이다. 열악한 교통망 탓에 수도권 평균 통근시간은 133분, 전국 평균 통근시간은 53분에 달하는데, OECD 국가 평균 통근시간은 28분으로 차이가 크다.

최승원 도의원은 “영국, 프랑스, 미국 등 선진국 수도의 철도연장과 비교해보아도 경기 서북부지역의 철도는 1/4 수준에 그친다”고 지적했다. 이에 “통근시간에 60분 이상 소요되는 경기도민이 26%로 확인되는데 고양시민은 33%에 달하고 있다”며 경기도에 보다 적극적인 철도사업 추진의 필요성을 강조했다.

이에 홍지선 철도항만물류국장은 “경기 서북부지역의 철도사업에 관심을 갖고 사업진행이 잘 진행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성오 기자 rainer4u@mygoyang.com

<저작권자 © 고양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1
default_news_ad3
default_nd_ad5
ad53
ad64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ad56
default_setImage2
ad39
ad78
ad58
ad84
ad87

최신기사

ad30
ad93
default_news_ad5
ad63
ad46
ad35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1
ad81
ad74
ad80
ad92
ad100
ad98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etNet2
ad75
ad91
ad90
ad28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